좌담

‘축제성’에 대한 원론적 고민 필요

방희망ㆍ김예림ㆍ조성주ㆍ김인아

2015. 11.

방희망: 안녕하세요. 귀한 시간 내어 자리를 함께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저희 〈춤웹진〉은 작년에도 서울국제공연예술제와 서울세계무용축제에 관한 방담회를 가졌습니다. 이번에는 축제 현장을 지켜 본 전문가, 독립기획자이신 조성주 선생님과 춤비평가 김예림 선생님, 그리고 <춤웹진>의 김인아 기자님과 함께 기탄없는 의견을 들어보고자 합니다...

한국춤의 정신성에 대한 빈약한 전개

2015. 05.

김혜라: 오늘 이 자리는 지난달 초연된 국립무용단의 <제의 CEREMONY 64>(4월 9-11일, 국립극장 해오름) 작품에 대한 평가를 포함에 이모저모에 대해 춤비평가 방희망, 김인아 기자와 함께 얘기하고자 마련되었습니다. 윤성주 예술감독이 부임한 후 2012년 9월부터 시작된 레퍼토리 시즌제는 다양한 시도로 주목을...

현대 한국춤 언어의 부재, 집중된 결속력이 필요

윤지현ㆍ김연정ㆍ김혜라

2015. 05.

김혜라: 4월 23일 오늘 이 자리는 공연(프레스 공연) 관람 후 작품의 생생한 인상과 다양한 의견을 나누고자 모였습니다. 윤지현, 김연정님과 함께 조금 전 관람한 국립현대무용단의 <이미아직>(안무 안애순) 공연에 대한 비평을 해보겠습니다. <이미아직>은 지난해 5월15일부터 18일까지 아르코예술극장대극장에서...

더 달라져야 한다

이종호ㆍ김설진ㆍ박나훈ㆍ이지현ㆍ방희망

2015. 02.

사회: 오늘 좌담의 주제는 무용분야 창작산실 사업입니다. 아시다시피 처음 발레분야에서 몇 년간 진행되다가 2013년에 현대무용, 한국무용으로 확대됐지요. 작년 말 제2회 사업의 성과물들이 아르코 대극장과 소극장 무대에 올랐습니다. 개인적으로 2013년에 창작산실 심사나 제작과정에 자주 참여했던 입장에서 볼 때는 소관이 문화예술위원...

가곡의 매력, 오브제와 마임을 매치시킨 실험 작업

채희완ㆍ윤지현ㆍ김연정ㆍ김혜라

2015. 02.

김혜라: 오늘 이 자리는 춤비평 작업과 관련, 비평가 개인의 리뷰 작업도 중요하지만, 한 공연물에 대한 생동하는 현장감과 직정적인 인상과 여럿의 다양한 관점을 공유할 때 좀 더 객관화시켜 평가할 수 있다는 취지를 가지고 모였습니다. 채희완 선생님, 윤지현님 그리고 김연정님과 함께 방금 전 관람한 박연정의 <망구(望九...

1 2 3 4 5 6 7 8 9 10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