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ㆍ특집

“하나를 통틀어 보는 눈이 있고 무언가 이루려면 악가무 알아야”

이병옥_용인대 무용과 명예교수

2017.12.1

 진도북춤의 명인이자 국가무형문화재 제72호 진도씻김굿 예능보유자였던 고(故) 박병천 명인(1932~2007)의 타계 10주기를 맞아 진도북춤과 진도씻김굿 등 선생의 가르침을 이어가는 제자들의 추모공연과 문화예술계 저명인사들과의 회고담을 듣는 모임 등 다양한 추모 행사들이 열렸다.  ■ 추모공연 현장스케치  추모공연들은 박병천 1...

전통을 재해석하는 창조적 정신

방희망_춤비평가

2017.11.1

 “사자가 자신의 역사를 가질 때까지, 사냥 이야기는 사냥꾼을 예찬하는 것 뿐이다(Until the lions have their own historians, tales of the hunt shall always glorify the hunter.)”  서울국제공연예술제 측은 폐막작인 아크람 칸 컴퍼니의 〈언틸 더 라이언즈(Unti...

동시대 인간에 대한 치열한 고민

장혜선_전 월간 <객석> 기자

2017.11.1

 올해 서울국제공연예술제(SPAF, 이하 스파프)를 관통하는 주제는 ‘과거에서 묻다’이다. 오늘 날, 기성세대와 젊은 세대는 소통을 단절한 채 서로 다른 깃발을 들고 불화한다. 이번 축제는 이러한 현대인의 해결점을 지나간 시간에서 찾아보자는 의도로 펼쳐졌다.  스파프 측은 이번 참가작들을 “역사에 대한 반추를 통해 인간성 회복을 탐구...

2017.10.1

SIDance는 한국의 춤계를 대표하는 브랜드이다. 국제무대에서 한국의 춤을 인식시키는데 적지 않은 역할을 했다. 한 비평가가 시작한 축제는 20년 동안 세계의 춤을 한국으로 들여오고, 한국의 춤을 세계로 내보내는데 기여했다. 시댄스 20년의 면면과 앞으로의 향방을 3개의 꼭지에 담았다. (편집자 주) ■ SIDance 20년(1) 예술감독이 말하...

신선한 충격 깊은 자극, 주옥같은 작품

2017.10.1

 20년 동안 시댄스를 찾아왔던 75개국 394개 외국 무용단, 528개 국내 무용단 가운데 단 10편의 작품만을 선정하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었습니다. 모리스 베자르, 러셀 말리펀트, 이마누엘 갓, 이칙 갈릴리, 슬로베니아 국립 마리보르 발레단(에드워드 클루그), 에곤 마젠 & 에릭 고띠에, 수잔 링케, 웨인 맥그리거, 카롤린 칼송, 필립 장띠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