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2014. 09.

​   매년 이맘 때면 기다려지는 두 개의 공연예술 축제가 있다. 한국을 넘어 아시아를 대표하는 춤 축제로 성장하고 있는 SIDance(Seoul International Dance Festival/9월 25-10월 18일)와 연극과 무용이 함께하는 유일한 국제공연 축제인 SPAF(Seoul Performing A...

2014. 08.

​   대한민국에서 열리는 축제의 수는 1,200여개에 이른다. 춤 축제의 수도 해마다 조금씩 늘어나고 있다. 춤계의 비수기로 불리는 8월에만도 K World Ballet를 비롯한 외국의 아티스트들이 포함된 3개의 춤 축제가 열리며, 마로니에 야외축제를 비롯한 춤 장르가 결합된 2개의 축제도 주목을 받고 있다. 8...

힘들어도 “이해하고 같이 공감하는” 춤을 추려고 한다

2014. 08.

​    격년으로 열리는 유럽에서 가장 큰 춤 시장 탄츠메세(International Tanzmesse NRW)가 다음 달 8월 27일-30일 독일 뒤셀도르프에서 열린다. 전체 60여개의 공식 쇼케이스 가운데 우리나라의 5명 안무가의 작품이 탄츠메세 심사를 거쳐 한국특집 프로그램으로 선정되었다. 우리나...

고국무대에서 선보일 새로운 작품과 무브먼트

2014. 07.

해외 메이저 무용단에서 활동하고 있는 6명의 한국인 무용수들이 나란히 고국 무대에서 그동안 다져온 자신들의 춤들을 선보인다. 7월 16-17일 아르코예술극장에서 막을 올리는 <한국을 빛내는 해외무용스타 초청공연>에 초대된 6명의 주인공들. 해외무대에서 맹활약 중인 그들의 춤에 대한 이모저모를 듣기 위해 똑 같은 질문을 던졌다. (편집자 주...

사회를 향한 저항과 책임을 다하는 무용단으로의 첫 걸음

2014. 07.

​   그동안 주로 트러스트무용단과 함께 안무 작업을 해오던 김윤규가 자신의 독자적인 무용단을 창단하고 그 첫 작품으로 <문밖에서>를 무대에 올렸다. 연극 작업에도 꾸준히 안무가로 참여하고 있는 김윤규를 춤비평가 김혜라가 만나 첫 작품과 새 무용단의 창단 배경, 앞으로의 계획 등을 들어보았다. (편집자 주...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