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평

김영희_우리춤연구가

2016. 09.

 근래 전통춤 공연에서 기이한 손춤을 보곤 한다. 손가락 끝에 기운이 뻗쳐서 춤은 보이지 않고 손가락만 보인다. 검지를 중심으로 손가락들에 잔뜩 힘을 주어, 손가락이 활처럼 휘어올라가기도 하고, 손가락들을 부채살처럼 벌린 모습으로 춤을 춘다.  미묘한 차이이지만, 이러한 손가락 모양은 손춤으로 추는 춤사위에서 전통춤의 기법은 아니라고 본다. 대...

단체의 정체성에 맞는 예술감독 선임하라

장광열_<춤웹진> 편집장

2016. 09.

 대한민국 수도 서울에는 4개의 ‘국립’(National) 무용단체가 있다. 국립무용단과 국립발레단, 국립현대무용단, 그리고 국립국악원무용단이 그것이다. 2016년 9월 1일 현재 이들 4개 단체 중 3개 단체의 예술감독이 모두 공석이다.  창단 7년째를 맞는 국립현대무용단은 전임 안애순 예술감독의 임기가 6월 30일로 만료되었으나 아직...

토리노의 성에서 즐기는 무용, 연극 그리고 서커스

이선아_안무가

2016. 09.

 '떼아트로 아 코르트(Teatro a Corte)'는 매년 7월 이탈리아 토리노에서 열리는 축제다. 공식적인 횟수로는 올해 16회째이지만, 10년 전 예술감독이 베페 나벨로(Beppe Navello)로 바뀌면서 축제이름도 성격도 완전히 바뀌었기 때문에 그 기준으로는 올해 10회를 맞이했다. 베페 나벨로는 토리노 주변에 있는 여러 개의 성을 중심으...

시각의 비틀거림, 특권, 수사학 그리고 춤

장혜진_안무가

2016. 08.

 6월 23일부터 7월 9일까지 열렸던 몽펠리에댄스페스티벌의 끝 무렵에 잠시 그곳에서 발길을 머무를 수 있었다. 파리의 서늘한 공기와는 다르게 프랑스 남부도시 몽펠리에의 후끈한 열기는 나로 하여금 바로 흥이 솟게 하였다. 시차는 잊고 레디, 셋, 고의 삼박자의 적응 혹은 출발의 원리 또한 잊은 채 페스티벌 속에 젖어들었다.  이번 해로 36번째...

<시간의 나이>는 누구의 작품인가?

김영희_춤비평가

2016. 07.

 《경향신문》 6월 20일자 문화면에 ‘한국 춤사위에 들썩거린 유럽’이란 제목으로 3컷의 현장 사진과 함께 기사가 났다. 파리의 무용전용극장인 샤요극장에서 6월 16일부터 한국의 국립무용단이 공연한 <시간의 나이>에 대한 현지의 반응 기사였다. 기사에 의하면 “샤요 극장의 디디에 데샹 극장장이 파리 초연에서 이처럼 열광...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