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평

음지에서 양지로, 촛불혁명은 진화한다

김채현_<춤웹진> 편집장

2018. 05.

미투운동이 확산일로(擴散一路)에 있다. 여성의 현실에 대해, 미투운동 이전에 알던 것과 이후에 아는 것 사이에는 (실제로 엄청난) 차이가 난다. 더욱이 여성 자신의 이름으로 자신의 피해를 직접 말하는 고백에서는 진정성이 감지된다. 미투 이전에도 그런 고백이 드물지 않았다. 그러나 고백은 산발적이었고 대개는 극소수 여성의 특정한 사정으로 ...

조용해지길 기다리며 아무 것도 하지 않는 무용계

이지현_춤비평가

2018. 04.

미투가 시작되고 문화예술계로 확장되면서 2월 하순까지 무용계와 관련된 성폭력 사건은 수원지검에서 10대 원생 성추행으로 징역 4년형을 받은 김모 무용학원 원장 사건 이후 하용부 밀양백중놀이 보유자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3건의 제보, 한겨레에 “이름만 들어도 알만한 이모 교수” “자신이 졸업한 대학의 교수인 이모교수”로부터 성폭력을 당했다...

#미투, 춤계 자정의 계기 되어야

이지현_춤비평가

2018. 03.

“이제야 고백합니다. 피해자들의 용기 있는 발언을 시작으로 우리는 이제야 우리 안 폭력의 실체를 마주하게 되었습니다. 그것은 권위에 순응한 우리 자신이었고, 위계 구조였으며, 침묵의 카르텔이었습니다. 실체를 알고 있으면서도, 또는 실체를 제대로 모른 채 침묵했고 방관했고 무지했던 점에 대해 피해자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성폭력 반대...

불치(佛齒) 수호의 문화유산과 캔디안 댄스

이병옥_용인대 명예교수

2018. 02.

 스리랑카가 우리나라에서 가깝지 않고 외모도 사뭇 다른데 친숙하게 다가오는 것은 양국이 고대부터 불교문화를 꽃피웠다는 공통점 때문인 것 같다. 스리랑카는 기원전 6세기쯤 북인도의 신할리족(Sinhalese)이 이주해 처음으로 왕조를 세운 나라로서 일찍이 인도로부터 불교를 받아들여 곳곳에 찬란한 불교문화를 꽃피웠다.  스리랑카 최대의 석굴사원 ...

과시형 공연보다 인간적 만남이 더 중요

장광열_<춤웹진> 편집장

2018. 02.

 평창 동계올림픽을 계기로 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 구성, 한반도기 입장, 마식령스키장 남북공동훈련, 북쪽예술단의 강릉‧서울 공연 등 북쪽 열풍이 휘몰아치고 있다. 신문이나 방송 매체 등에서는 북쪽 선수단과 예술공연 팀에 관한 기사가 거의 매일 등장한다.  남북 예술교류는 무슨 큰 일이 있을 때만 이슈가 되는, 갑자기 생겼다 금방 없어지는 일회...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