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작품의 색채에 맞춘 명확한 멘토링 필요

방희망_춤비평가

2017. 02.

 작년에 신설된 한국예술창작아카데미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에서 기존에 진행하던 차세대예술가육성사업(AYAF)와 창작아카데미사업이 통합된 사업이다.  기존 AYAF 사업은 문학, 시각예술, 공연예술이 각각 분리되어 있었고, 큰 틀에서 선정자에게 창작지원금을 지원하는 방식이 중심이었다. 한국예술창작아카데미는 문학, 시각예술, 공연예술(연극, 무용, 음...

춤, 기억의 조합과 탈주

권옥희_춤비평가

2017. 01.

 최두혁의 〈기억ARCHIVE〉(12월 28일, 수성아트피아 용지홀). 작품 <아카이브>는 안무자의 춤의 기록을 선별, (무대에)보관하는 공간이 아니라, 세상의 이치를 담아낸 춤의 (기억)창고였다. 안무자 최두혁은 ‘경쟁’이라는 단어를 ‘치열하지만 따뜻하게’라고 말하는 이다. 무한함. 그는 자신이 지나온 시간에 관해...

퍼포먼스 춤 촉진할 융복합의 잠재력

김채현_춤비평가

2017. 01.

 융복합 시대가 춤의 다양화로 이어질 것이라는 것은 상식이다. 그런 현상은 2천년대 중반 이래 다원예술적 춤 활동의 증가로 나타났다. 이와 아울러 주목해볼 점으로서, 융복합이 춤 공연장의 다변화로 이어질 공산이 크다. 춤 공연장 다변화는 한편으로는 춤 창작자들의 적극성에, 다른 한편으로는 공연장 운영 주체의 의식 변화에 좌우되는 정도가 높다. ...

전통 소재 몸짓과 소도구의 매력적 융합

김채현_춤비평가

2016. 12.

 웃는 일은 동물에게는 없다는 이유만으로 인간다움의 대표적 징후이다. 웃음을 유도하는 적극성의 표현으로서 해학, 익살, 풍자는 한 장르를 이루며 예술에서도 윤활유 이상의 유력한 양식의 구실을 한다. 국내 춤에서 해학, 익살, 풍자는 결핍되어 있고 심지어는 기피 사항이 아닌지 물을 정도이다. 고블린파티는 이런 일반적 경향과는 대조적인 춤 활동을 꾸준...

우연과 필연의 접촉면을 춤으로 넓힌 춤

권옥희_춤비평가

2016. 12.

 끝없이 모습을 바꾸는 이유로 생성의 세계를 상징하는 달. 그 자연을 대하는 감성이 무대에서 재분배되면서 춤(몸)이 하나의 진실을 소유하게 되는, 춤으로 진실을 만들어낸 작업. 박은화의 〈달〉(11월 23일, 영화의전당 하늘연극장)을 본다.    무대 위에 떠있는 바위덩이 같은 달의 조형물. 낯선 달이다. 달 아래 엎드려 있는...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