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특집의 시의성과 작품성의 부조화

2018. 11.

올해 시댄스는 ‘난민’을 주제로 특집을 마련하여 8편의 작품을 한 주제 아래 소개하였다. <춤웹진> 편집위원들은 올해의 난민 특집을 시의성 있는 기획으로 주목하면서 상당히 방대한 이 특집의 성격을 고려하고 리뷰의 충실도를 높이기 위하여, <춤웹진>에서 집필자 개인의 리뷰보다는 편집위원 공동의 리뷰 형태로 소화하기로 의견을 ...

‘자각’을 잃지 않은 자의 유쾌한 원시성

이지현_춤비평가

2018. 11.

피리 부는 사나이를 넋 놓고 뒤쫓는 아이들 무리를 “자각을 잃은 집단 행위”라고 본다. 피리는 하나의 신호가 되고, 그 신호는 무의식을 건드려 피리 소리를 뒤쫓게 만든다. 〈시그널〉 (정성태 안무, 2018. 10. 13-14. 서울무용센터 곳곳)은 익히 알고 있는 동화 피리 부는 사나이의 이야기를 ‘신호’로 해석한다. 그러나 이...

스스로 고립되어 아름다워진 ‘섬’

권옥희_춤비평가

2018. 11.

극장 공간을 벗어난, 여러 다양한 형식의 춤들이 등장하고 있다. 진영아(Random Art Project 작은방, 대표)의 〈섬〉(해운대백사장,10월20일~21일). 춤을 돋보이게 하는 조명도, 매끈한 무대바닥도, 막도 없는 그 빈자리에 모래밭에 놓인 스피커와 바다에 떠 있는 낡은 바지선 상판 바닥만 있을 뿐. 더할 수 없이 개방적인 환경의...

대지 품에 안긴 무위의 세계

김채현_춤비평가

2018. 10.

무위자연(無爲自然), 오늘에 이르러 이 말을 주변에서 접할 경우는 퍽 드물다. 무위자연이 삶의 태도로 존중받는 세상이라면 굳이 무위자연 운운할 일이 있겠는가. 오히려 무위자연의 태도를 등한시하는 작금의 세태에서 무위자연 같은 경구(警句)는 빠르게 잊혀간다. 춤 세계에서뿐 아니라 오늘의 현실에서 한 없이 밀려나는 무위자연을 국수호는...

춤의 깊이를 만들고 증명한 부산의 젊은 춤

권옥희_춤비평가

2018. 10.

현대무용단 ‘자유’의 춤언어는 잔잔하고 나직하다. 간혹 강렬한 선동으로 시대의 고통을 무대에 옮겨놓기도 한다. 중요한 것은 어떤 영합이나 타협도 없이, 그래야겠다는 생각도 없이 이 시대의 삶과 고통을 춤의 언어로 옮긴다는 것. 이들의 춤을 보는 이유다.  ‘자유’의 정기공연(9월 13일, 부산문화회관 중극장)무대. 깊숙하게 똬리를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