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ㆍ특집

22020 춤비평가상 선정 보도

원로 중견 춤비평가들로 구성된 한국춤비평가협회(회장 채희완)는 1월 8일 2020년도 춤비평가상으로 베스트 6의 작품과 춤연기상을 선정하였다. 2020년 한 해 동안 공연된 춤 작품과 실연자, 단체 등을 대상으로 하였으며, 팬데믹 사태와 4차산업혁명 시기에 창의적이고도 시의적절한 춤 작업을 시도해온 인물이나 단체를 대상으로 ‘2020 주목할 만한 춤작업’이란 이름으로 두 가지의 작업을 선정했다. 

 

 2020 베스트 6 작품 (가나다 순)

ㆍ〈놀이터〉 고블린파티 (공동창작)

〈부앙부앙〉 오!마이라이프무브먼트씨어터 (밝넝쿨 안무)

〈블랙〉 노네임소수 (최영현 안무)

〈산양의 노래〉 (류장현 안무)

〈이윽고〉 장댄스프로젝트 (장현희 안무)

〈히트 앤 런 Hit&Run〉 시나브로가슴에 (안지형 안무)

 

 춤연기상

ㆍ김바리와 주나모  


 2020 주목할 만한 춤 작업

ㆍ최보결춤의학교 (대표 최보결) 

이정인크리에이션의 융복합 온오프라인 공연 


선정 사유

 


2020 베스트 작품 (가나다 순) 


〈놀이터〉 고블린파티 / 공동창작: 이주성 임성은 안현민 이연주 박소진 임진호 지경민

놀이터라는 공간에서 벌어지는 여러 가지 상황들을 알루미늄 서류가방, 놀이 기구 등을 해체시킨 오브제와 매칭, 다양한 움직임으로 유쾌하게 풀어내면서 코로나19로 인한 암울함을 역설적으로 표현한 주제의식이 돋보였음.


〈부앙부앙〉 오!마이라이프무브먼트씨어터 / 안무 박넝쿨

유아동들의 놀이가 주제인 〈공상물리적 춤〉을 수년 동안 레퍼토리로 다듬어내는 데 더하여 그 속의 다양한 춤들을 각각의 출연진들이 인용·해석하여 형상화하는 색다른 작업을 중심으로 춤꾼이 작품형성에 능동적으로 합류할 길을 열고, 유아동 놀이의 세계와 정서를 성숙한  예술적 차원으로 격상시킬 가능성을 보임. 


〈블랙〉 노네임소수 / 최영현 안무 

인간 내면의 정서와 감각의 세계를 깊이있게 탐구한 작가의식이 도드라진 수작으로서 몸의  치열한 실존적 지향성이 미의식으로 형상화되어 주제에 적확한 신체 구현, 절제된 빛의 명암과 오브제의 상징성 등으로 작품의 의미가 배가되는 완성도를 갖추어 관객과 동시대적 공감을 이루어냈음. 


〈산양의 노래〉 류장현 안무

핏빛 어린 세상 속에서 인간다움을 어떻게 확인할 것인가의 물음을 움켜쥐고 디오니소스의 향연이 주는 해방감을 소환해 인간 깊은 곳의 기적의 에너지를 무대 위에서 한껏 펼쳐 내고 있음.


〈이윽고〉 장댄스프로젝트 / 장현희 안무 

이 시대를 살아가는 존재의 내적 갈등을, 개인이 지닌 기억의 깊이를 따라가며 모노톤으로 건조하게 풀어낸 이 작품은, 자신을 들여다보았던 자리가 또 하나의 춤의 자리가 되는 춤 증명의 철저함과, 검은 빛깔의 감각으로 배치한 구성력이 다른 작품과의 변별점으로 돋보이게 함.


〈히트 앤 런 Hit&Run〉 시나브로가슴에 / 안무 안지형/ 연출 이재영 

야구에 빗댄 인생의 다양한 모습을 그려내 힘들게 살아가는 사람들을 위로하는 이 작품은 운동성을 삶의 순간으로 치환하면서 미니멀한 군무의 반복적 움직임과 여백을 통해 응축된 긴장감과 공허감을 증폭시킴으로써 직관적이고도 상징적인 표현효과를 이끌어냄.



연기상


김바리와 주나모 

서울국제즉흥춤축제의 국제협업 즉흥 공연, 문화역 서울RTO에서의 컨택 즉흥 공연 등에서 즉흥 아티스트로서 빼어난 순발력과 유연한 움직임, 뛰어난 음악적 감각으로 즉흥춤의 표현영역을 확장했음. 

 


2020 주목할 만한 춤 작업


최보결춤의학교 (대표 최보결)

코로나19로 인한 환경변화를 반영한 새로운 프로그램 〈방구석댄스〉, 〈방구석 춤 처방전〉, 〈We Move-일상의 모든 것이 춤이 된다〉, 〈털기춤방구석댄스페스티벌〉 등을 통해 커뮤니티댄스의 영역을 확장함. 


이정인크리에이션의 융복합 온오프라인 공연 

무용가 이정인은  AR을 결합한 전시 공연 〈Abandoned Land〉, 융복합 전시 퍼포먼스 〈DARV-Wandering Island〉,  댄스필름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 등 테크놀로지와 춤이 결합된 다양한 작업을 선보임.



또한 춤비평가상의 일환으로 주어지는 2020년 몬도가네상과 관련하여 20회 서울 국제공연예술제의 무용부문 행사와 서울시의 공연업회생프로젝트(무용 부문 사업)를 수상 후보로 거론하는데 한국춤비평가협회의 의견이 일치하였으나, 전대미문의 코로나 팬데믹 상황에 따라 불가피한 사정이 일부 없지 않았을 것임을 헤아려 그 선정을 유보하되 수상 후보들의 이름을 명시함으로써 유사 행사와 사업들에 대해서도 경종을 울리고 쇄신의 필요성을 환기하며, 별도의 지면을 통해 수상 후보에 관한 구체적 의견을 제시함. 


* 몬도가네상 (Mondo Cane Award)

한국춤비평가협회가 2010년 처음 제정한 상으로 한국 무용계 발전을 위한 명목에도 불구하고 결과적으로는 그 발전을 크게 저해하는 결과를 초래한 사업이나 인물, 단체를 수상자로 선정한다.

상의 명칭은 1963년 이탈리아 영화감독 야코페티 등이 만든 다큐멘터리 영화 ‘몬도 가네(Mondo Cane)’에서 따왔다. 몬도 가네라는 말은 ‘개 같은 세상’이라는 뜻으로 세계의 기괴한 풍속을 담고 있다. 이 영화 상영 이후 한국에선 엽기적이고 부조리한 광경이나 사건을 풍자할 때 ‘몬도 가네 같다’는 비유를 많이 쓴다.






2020 춤비평가상 시상식 ⓒ한국춤비평가협회




한편, 한국춤비평가협회는 1월 29일 서울 대학로 마로니에공원 좋은공연센터 다목적홀에서 2020 한국춤비평가상 시상식을 가졌다. 이날 시상식은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정부 지침에 따라 수상자 및 한국춤비평가협회 소속의 춤비평가 회원들 30여명이 참석하여 오후 3시부터 한시간 가량 진행됐다.

2021. 2.
*춤웹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