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ㆍ특집

선택과 집중, ‘실험’과 ‘국제교류’에 힘쓰겠다

김인아_<춤웹진> 기자

2017.1.1

국립현대무용단 새 예술감독에 안성수 교수(한국예술종합학교무용원 창작과)가 선임되었다. 안성수 신임 예술감독은 “현대무용의 발전을 견인하고 국민들의 현대무용 작품 향유기회를 확대하며, 국제교류를 통한 민족문화 창달에 기여한다”는 국립현대무용단의 설립목적을 강조했다. 기자 간담회에서 오고간 이야기를 인터뷰 형식의 글로 재구성했다. (편집자 주) &...

발광은 올해 더 발광할 듯

김채현_춤비평가

2017.1.1

 그를 왜 주목해야 하는지, 애매모호하다. 두어 해 전 그는 춤추는 목적을 찾는 중이라 했다. 목적을 찾아가는 애매모호한 상황. 그래도 그의 춤에 끌린다면, 그의 춤 속에 끊지 못할 마약성분 같은 게 섞인 때문인가.  조용한 사람, 김보람. 그 사람의 춤이 조용하지 않아서 그 사람의 속내도 그래야 하는 법은 당연 없다. 언젠가 그가 이렇게...

2016.12.1

■ 비정상에서 정상으로, 촛불집회 이후 춤계 정화 바람  대한민국 전역에서 수백만 명의 시민들이 촛불시위에 참여한 것은 비단 박근혜‧최순실 게이트로 인한 국정농단 그 자체에 대한 분노뿐만이 아니다. 그것은 사회 곳곳에 만연한 부정과 부패, 잘못된 관행에 대한 항의와 분노의 표출이다. 국민들이 두 손에 쥐었던 촛불은 이제 건강하고 정...

2016.12.1

 한국의 한국의 원로·중견 무용평론가들로 구성된 한국춤비평가협회(회장_이순열)는 12월 10일 예술가의집에서 2016년도 춤비평가상 및 베스트 작품 선정회의를 개최, 다음과 같이 수상작들을 선정했다.  춤비평가상과 베스트 작품은 2015년 12월 1일부터 2016년 12월 9일까지 1년 동안 공연된 춤 작품과 무용수를 대상으로 선정했으며,...

2016.12.1

  장광열: 2016년 한해가 저물어 가고 있습니다. 올해 춤계도 많은 공연들이 곳곳에서 열렸습니다. 서울의 경우 춤 전용 소극장외에도 영등포구를 포함해 춤 공연을 할 수 있는 공간이 더욱 늘어나면서 곳곳에서 적지 않은 공연들이 열렸습니다. 공공지원제도, 춤 인프라, 국제교류가 다양화 되면서 춤 문화 전반을 아우르는 춤의 영역도 훨씬 확대되었...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